header2

제2부_성령의 역사, 가장 큰 선물

 

예수님께서 하늘로 가시기 전에 두 가지를 약속하셨는데, 그 약속은 보혜사 성령에 대한 약속과 재림에 대한 약속이다. 예수님께서는 그분이 주실 수 있는 가장 좋은 선물이 성령이라고 말씀하셨다. 예수님께서는 이 지상에서 제자들과의 마지막 시간을 보내시면서 계속 성령에 대해 말씀하셨다. “내가 너희에게 실상을 말하노니 내가 떠나가는 것이 너희에게 유익이라. 내가 떠나가지 아니하면 보혜사(성령)가 너희에게로 오시지 아니할 것이요, 가면 내가 그를 너희에게로 보내리니”(요 16:7). 또한 그분이 마치지 못한 일을 성령을 통하여 마치실 것과 성령을 통하여 영원히 함께하실 것을 약속하셨다. “내가 아버지께 구하겠으니 그가 또 다른 보혜사를 너희에게 주사 영원토록 너희와 함께 있게 하시리니”(요 14:16). 예수님께서는 성령을 통하여 그분의 구속 사업이 완성될 것과 구속사업이 효과적으로 사람들에게 적용될 것을 아셨다. 그러므로 예수님께서는 그분을 따르는 자들에게 성령을 주시기를 간절히 열망하셨다. 성령께서 어떤 일을 어떻게 하시기에 성령이 가장 큰 약속과 선물이 되는가? 성령께서 하시는 일을 연구해 보면 그 이유를 알게 된다. 함께 연구해보자.

*성령께서 하시는 일

1. 성령은 진리를 알게 하신다: 성령이 없으면 진리를 깨달을 수 없다.
“보혜사 곧 아버지께서 내 이름으로 보내실 성령 그가 너희에게 모든 것을 가르치시고 내가 너희에게 말한 모든 것을 생각나게 하시리라.” (요 14:26)

2. 예수님을 보여 주신다: 우리는 성령이 없으면 예수님이 어떤 분이신지 알 수 없고, 예수님을 모르면 그분을 사랑하거나 신뢰할 수 없다.
“내가 아버지께로서 너희에게 보낼 보혜사 곧 아버지께로서 나오시는 진리의 성령이 오실 때에 그가 나를 증거하실 것이요”(요 15:26).

3. 죄를 회개케 하신다: 성령께서는 우리에게 죄를 깨닫게 하시고 의를 알려주셔서 회개케 하신다.
“그가 와서 죄에 대하여, 의에 대하여, 심판에 대하여 세상을 책망하시리라”(요 16:8).

4. 거듭나게 하신다: 성령은 말씀을 통하여 우리를 거듭나게 하시고 우리 안에 하나님의 뜻을 행하고자 하는 간절한 열망을 주신다.
“예수께서 대답하시되 진실로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사람이 물과 성령으로 나지 아니하면 하나님 나라에 들어갈 수 없느니라. 육으로 난 것은 육이요 성령으로 난 것은 영이니”(요 3:5,6).

5. 예수님 안에 거하게 하신다: 우리는 성령을 통하여 예수님 안에 거할 수 있으며 예수님 안에 거하므로 그분의 모든 계명에 순종하게 된다.
“그의 계명들을 지키는 자는 주 안에 거하고 주는 저 안에 거하시나니, 우리에게 주신 성령으로 말미암아 그가 우리 안에 거하시는 줄을 우리가 아느니라”(요일 3:24).

6. 우리를 위해 간구하신다: 우리는 우리의 필요가 무엇인지, 무엇을 간구해야 할지 모르지만 성령께서 우리를 위해 간구해주신다.
“이와 같이 성령도 우리 연약함을 도우시나니, 우리가 마땅히 빌 바를 알지 못하나 오직 성령이 말할 수 없는 탄식으로 우리를 위하여 친히 간구하시느니라”(롬 8:26).

7. 순종하게 하신다: 성령의 감화와 인도하심이 없이는 우리는 하나님의 말씀을 이해할 수도 없지만 순종할 능력도, 순종하고 싶은 마음 조차도 가질 수 없다.
“또 내 신을 너희 속에 두어 너희로 내 율례를 행하게 하리니 너희가 내 규례를 지켜 행할지라”(겔 36:27).

8. 거룩하게 하신다: 성령은 진리로 우리를 이끄시며 우리가 그분의 음성에 계속적으로 따라간다면 변화된 거룩한 삶을 살게 하신다.
“주의 사랑하시는 형제들아 우리가 항상 너희를 위하여 마땅히 하나님께 감사할 것은, 하나님이 처음부터 너희를 택하사 성령의 거룩하게 하심과 진리를 믿음으로 구원을 얻게 하심이니”(살후 2:13).

9. 증인이 되게 하신다: 성령의 능력을 통해서만 우리는 하나님의 증인으로서 복음을 전파할 수 있으며 성령의 역사가 없다면 우리의 전도는 헛된 일이 될 것이다.
“오직 성령이 너희에게 임하시면 너희가 권능을 받고 예루살렘과 온 유대와 사마리아와 땅 끝까지 이르러 내 증인이 되리라 하시니라”(행 1:8).

10. 사랑을 주신다: 성령의 가장 큰 은사는 사랑이다. 하나님 안에 거한다는 것은 사랑 안에 거한다는 것이며, 사랑은 율법의 완성이다. 사랑은 하나님의 속성이다. 그 사랑을 주시는 분이 바로 성령이시다.
“소망이 부끄럽게 아니함은 우리에게 주신 성령으로 말미암아 하나님의 사랑이 우리 마음에 부은 바 됨이니”(롬 5:5).

11. 변화되게 하신다: 인간은 무엇을 바라보는가에 따라 그렇게 변한다. 성령은 우리의 시선을 예수님께로 향하게 하시며 바라보므로 우리는 그분의 형상으로 변하게 된다.
“우리가 다 수건을 벗은 얼굴로 거울을 보는 것 같이 주의 영광을 보매, 저와 같은 형상으로 화하여 영광으로 영광에 이르니 곧 주의 영으로 말미암음이니라”(고후 3:18).

 

얼마나 놀라운 성령의 역사인가! 우리가 생각하고 알고 있는 것보다 더 많은 일에 성령께서는 관여하시며 역사하고 계신다. 많은 사람들이 성경에서 성령을 받는 것과 진리를 받는 것을 동일시하고 있다는 사실과 성령의 가장 큰 은사가 사랑이라는 사실을 간과하고 있다. 성경은 성령으로 인도함을 받는 사람들이 진정한 그리스도인이라고 언명한다. 그러므로 성령에 대한 올바른 이해가 없이는 진정한 그리스도인이 될 수 없다. 성령께서 하시는 모든 일들은 진리와 연관이 있으며, 진리는 성령께서 역사하시는 도구이다. 진리가 없는 성령의 역사는 있을 수 없고 성령의 역사가 없는 진리는 무용지물일 뿐이다.

우리는 다만 성경에서 성령에 대한 중요한 몇 가지를 찾아보았을 뿐이다. 그러나 이 외에도 성령의 역사와 하시는 일은 무한정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과연 성령 없이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이 있는가? 성령의 역사가 없다면 하나님의 말씀도 무용지물이며, 우리가 진리를 이해할 수도, 죄를 회개할 수도, 말씀을 순종할 수도, 그분을 바라볼 수도 없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얼마나 성령의 필요를 느끼고 간구하며 성령의 인도하심에 반응하며 살고 있는가? 우리는 우리를 인도하시는 그분의 세미한 음성을 분별하고 있는가? 진리를 깨닫게 해주시도록 성령을 구하자! 예수님을 알려주시고 그분을 닮게 해달라고 성령을 구하자! 하나님의 사랑을 우리 마음에 부어주시고 말씀을 순종할 소원과 능력을 주시도록 성령을 구하자! 우리 죄를 깨닫게 해주시고 하나님의 형상으로 인쳐주시도록 매일 매 순간 성령을 구하는 우리들이 되어야겠다.